로그인이 필요합니다.

SITE MAP

[정용호 독서칼럼 40] 인문고전은 언제 읽어야 할까?

[정용호 독서칼럼 40

인문고전은 언제 읽어야 할까?

 

 






결론부터 말씀드리면, 인문고전은 꼭 읽었으면 좋겠습니다

그런데 한두 번 휘리릭 읽을 책은 아니라고 생각하고요

고전 내용 중 일부라도 의미 있게 받아들이고 내 삶에 적용할 수 있으려면 

인문고전을 읽을 독자로서 충분한 준비가 되어 있어야 합니다

한국사에 푹 빠져 보고, 세계사에 푹 빠져본 다음에 보거나 

중급 세계사와 함께 보면 좋을 듯 합니다


초등 때에는 가볍게 이야기처럼 접하는 정도가 가능할 듯 한데요

그렇게 접한 것은 인문고전을 제대로 봤다고 할 수 없을 것입니다

독서량도 충분히 되고, 생각의 폭과 깊이가 어느 정도 갖춰진 

중학생에게도 좀 빠르다 싶습니다

오히려 평생 두고 두고 봐야 할 책이라고 생각됩니다.


'서울대 선정 만화 인문고전 50선'이라는 제목의 시리즈물도 있습니다

부모님들 사이에 인문고전이 유행하던 때도 있었고요

그러면서 '인문고전은 꼭 읽어야 하나? 언제 읽는 것이 좋은가?'

라는 고민도 자주 하는 편인데요

먼저 인문고전으로 어떤 것들이 있는지 나열해 보겠습니다.

 


-------------------------------------

마키아벨리의 군주론, 노자의 도덕경, 플라톤의 국가

토마스 모어의 유토피아, 루소의 사회계약론, 정약용의 목민심서

사마천의 사기열전, 이익의 성호사설, 베이컨의 신논리학

프로이트의 꿈의 해석, 뉴턴의 프린키피아, 중용, 마르크스의 자본론

쑨원의 삼민주의, 한비자, 장자, 맹자, 논어

니체의 차라투스트라는 이렇게 말했다, 신채호의 조선상고사

법구경, 하이데거의 존재와 시간, 이황의 성학십도

비트겐슈타인의 철학적 탐구 등

-------------------------------------

 

위의 사례 외에도 많은 인문고전들이 있습니다만

일단 제목만 봐도 묵직하고 좀 어지럽습니다

개인적으로는 '니체의 차라투스트라는 이렇게 말했다'

한 권을 나름 잘 보려고 한 달 넘게 씨름을 하고 있기도 합니다.


인문고전에 대한 출판사의 소개글 중 일부를 살펴봤는데요

'고전은 지난날 우리들 삶의 뿌리와 줄기가 되어 왔으며 

오늘날의 우리 삶을 창조적으로 풀어나가게 하는 

무한한 상상력과 창조력이 들어 있는 인류 지혜의 핵심이다.' 

라고 되어 있습니다

뭔가 좋은 얘기로 가득하지만 구체적으로 와닿지는 않습니다

저의 인문학적 소양이 부족한 탓이겠죠.


위 인문고전 중 '중용'에 나오는 

23장 내용의 일부를 소개해 보겠습니다

제 판단 기준 중 하나이기도 합니다

아래 내용을 머리가 아닌 마음으로 읽고 곱씹어 또 읽고 

진심으로 받아들일 수 있는 시기가 언제라고 생각하시나요

그 시기가 인문고전을 그나마 좀 볼 수 있을 때일 것입니다.

 


--------------------------------------

<중용 23장 중에서>

능히 성실하게 되면 성실한 것이 겉으로 드러나고

겉으로 드러나면 더욱 드러나고, 더욱 드러나면 밝게 되고

밝게 되면 상대를 감동시키게 되고, 상대가 감동되면 상대가 따르게 되고

상대가 따르게 되면 자연스럽게 변하게 된다

오직 천하에서 지극히 성실하여야 능히 자연스럽게 변하게 된다.

--------------------------------------

 

"우리 아이는 전래를 여러 번 재미있게 봤어요." 

라는 말은 무척 반갑게 들립니다

하지만 "우리 아이는 초등 때 인문고전을 여러 번 봤어요."라는 말은

선뜻 반갑게 들리지만은 않습니다.


인문고전이 진짜 도움이 되는 때는, 나에 대해 진지하게 고민하고

삶과 사람과 사회에 대해 진지하게 고민할 때일 것입니다

그런 의미에서 인문고전은 꼭 봐야 하는 책이지만 

굳이 서두를 필요가 없는 책이라고 생각됩니다

책을 읽는 것은 배경 지식을 저장하기 위함이 아니라 

배경 지식을 습득하는 과정을 통해 

통찰력을 기르기 위함이기 때문입니다. ^.^

 










 

글을 쓴 정용호님은 유아, 초등 학습 전문가로

"행공신(행복한 공부의 신)" 블로그를 운영하고 있으며,

저서로 <우리아이 수학고수 만들기>, <우리아이 독서고수 만들기>가 있습니다. 

본 칼럼은 <우리아이 독서고수 만들기>의 내용을 토대로 정리한 것입니다. 


 

번호 연령 제목 글쓴이 시간 조회 추천
306 [푸사모 가족 탐방] 리딩트리 김유라편 - (2) (10) 푸름이닷컴 2018-10-12 1227 2
305 [푸사모 가족 탐방] 리딩트리 김유라편 - (1) (3) 푸름이닷컴 2018-10-12 1302 1
304 [푸사모 가족탐방] 일본 거주 중국푸사모 회원,.. (18) 푸름이닷컴 2018-08-06 1417 0
303 [연이훈이맘칼럼 27] 확언과 감사일기, 긍정의.. (12) 푸름이닷컴 2018-06-22 2551 0
302 [정용호 독서칼럼 55회] 독후활동 꼭 필요한가.. 푸름이닷컴 2018-04-17 5717 1
301 [연이훈이맘 칼럼 26] 외향적인 엄마의 내향적.. (6) 푸름이닷컴 2018-04-05 6916 0
300 [연이훈이맘 칼럼 25] 남편을 육아의 장으로.... (20) 푸름이닷컴 2018-03-13 6609 0
299 [연이훈이맘칼럼 24] 희생이 아닌 헌신으로..... (14) 푸름이닷컴 2018-02-27 6278 1
298 [지구야사랑해 영어칼럼2] 푸름이 마더구스, 정.. (10) 푸름이닷컴 2018-02-19 5892 1
297 [정용호 독서칼럼 53회] 그림책은 언제까지 봐.. (2) 푸름이닷컴 2018-02-13 6058 0
296 [연이훈이맘 칼럼 23] SNS를 긍정적으로 잘 .. (6) 푸름이닷컴 2018-02-13 7277 0
295 [연이훈이맘 칼럼 22] 육아는 자신감이다! (16) 푸름이닷컴 2018-01-23 7687 0
294 [지구야사랑해 영어칼럼] 영어는 참 달콤하구나~.. (47) 푸름이닷컴 2018-01-11 8995 2
293 [정용호 독서칼럼 51회] 책을 언제까지 읽어 .. (3) 푸름이닷컴 2018-01-05 6107 0
292 [정용호 독서칼럼 50회] 뇌가 80% 정도 발달.. 푸름이닷컴 2017-12-26 9593 0
291 [정용호 독서칼럼 49회] 책 선택, 항상 성공할.. 푸름이닷컴 2017-12-21 9047 0
290 [정용호 독서칼럼 48회] 국영수보다 독서가 더.. 푸름이닷컴 2017-11-07 10356 0
289 [연이훈이맘칼럼 21] 무엇이 진짜 공부인가? (9) 푸름이닷컴 2017-11-07 10361 1
288 [정용호 독서칼럼 47] 쓰기 평가로도 알 수 있.. 푸름이닷컴 2017-10-26 10700 0
287 [정용호 독서칼럼 46회] 국어와 영어 성적을 .. (4) 푸름이닷컴 2017-10-19 10658 1
286 [연이훈이맘 칼럼 20] 세상에 봉사하는 마음으.. (8) 푸름이닷컴 2017-10-19 9761 0
285 [정용호 독서칼럼 45] 고입, 대입면접에 큰 .. 푸름이닷컴 2017-09-26 9620 1
284 [연이훈이맘 칼럼 19] 아들 키우는 부모 vs 딸.. (2) 푸름이닷컴 2017-09-26 9562 0
283 [연이훈이맘 칼럼 18] 책 속의 지식이...(2) (4) 푸름이닷컴 2017-09-14 8998 0
282 [정용호 독서칼럼 44] 학교 시험 점수에도 큰 .. 푸름이닷컴 2017-09-12 6860 0
281 [정용호 독서칼럼 43] 수능 개편안 발표 내년 .. 푸름이닷컴 2017-09-04 6785 0
280 [연이훈이맘 칼럼 17] 책 속의 지식이 가슴으.. (7) 푸름이닷컴 2017-09-04 7087 0
279 [정용호 독서칼럼 42] 학생부로 알 수 있는 독.. 푸름이닷컴 2017-08-29 7172 2
278 [정용호 독서칼럼 41] 이제는 국영수보다 독.. (1) 푸름이닷컴 2017-08-29 6465 0
277 [정용호 독서칼럼 40] 인문고전은 언제 읽.. 푸름이닷컴 2017-08-23 6119 0